14일 수능일 '수능한파' 예보...서울 아침최저 영하 2도 예상

전국 강한 바람, 체감온도 5~10도 가량 낮아 더욱 추울듯

김현지 기자 | 기사입력 2019/11/08 [14:06]

14일 수능일 '수능한파' 예보...서울 아침최저 영하 2도 예상

전국 강한 바람, 체감온도 5~10도 가량 낮아 더욱 추울듯

김현지 기자 | 입력 : 2019/11/08 [14:06]

 

기상청은 대학수학능력시험(수능)일인 14일 수능한파가 유입되겠다고 8일 예보했다.


기상청은 14일은  대기 하층(고도 1.5km 내외) 영하 5도 이하의 찬 공기가 우리나라로 유입되면서 서해상에서는 20도 이상의 해기차(해수면 온도와 1.5km 상공 온도의 차)로 인해 눈구름대가 만들어지겠고, 바람을 따라 서해안으로 유입되며, 이 영향으로 충청남도, 전라도에서는 주로 서쪽지방을 중심으로 새벽~밤에 비 또는 눈이 내리겠다고 전망했다.

 

예비소집일인 13일은 북서쪽으로부터 차고 건조한 공기가 강하게 남하하여 기존에 따뜻한 공기와 만나면서 형성된 저기압의 영향으로 오후~밤에 서울을 포함한 중부지방과 전라도에 비가 내리겠고, 경상도와 제주도는 구름만 끼겠다.


기상청은 특히, 13일 오후~14일은 바람까지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5~10도 가량 더 낮아 매우 춥겠다며,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라며, 수험생은 따뜻한 옷을 준비하는 등 체온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.

▲     © 출처 기상청


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